'예지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1.18 지자 야닌: 액션과 미모를 동시에 겸비한 그녀! (2)
posted by 연구하는 chul2 2011.11.18 00:18

  <옹박>시리즈를 감독했던 프라챠 핀카엡이 한국의 배우들과 영화를 찍는다는 소식을 듣고, 목이 빠져라 기다렸던 영화 <더 킥>!!!! 토니쟈의 사실적이면서도 화려한 액션이 그리웠던 나로써는 누가 뭐라고 하든 이 영화가 정말 재미있었다. (흥행에는 성공하지 못했지만, 이외의 관람평이 괜찮아서 놀랐다.) 프라챠 핀카엡의 영화는 액션이 시작과 끝이기 때문에 다른 요소를 언급하는 것은 사양하겠다.

  <더 킥>의 액션은 <옹박>의 액션과 비교했을 때, 사실상 어느 정도의 사실성을 포기하고 화려함을 선택했다고 보인다. 새로운 시도였고, 개인적으로는 프라챠 핀카엡 감독의 첫 번째 한국영화이고, 한국의 문화를 알렸다는 점에서 성공적이었다고 평하고 싶다.

  무에타이도 등장하기는 하지만, 이 영화의 주는 태권도이다. 그리고 태권도하면 빼놓을 수 없는 '돌려차기', 바로 이 기술이 이 영화의 핵심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 영화에서는 시작부터 끝까지 각종 돌려차기를 쉴세없이 볼 수 있다. 우스개소리로 한 3만도 정도는 돌았다는 이야기도 하고는 했다. 중요한 것은 그것이 주는 시각적 재미가 기대 이상이다. 태권도 경기를 보면 열심히 응원하기는 하지만 보는 스포츠로서의 재미는 조금 떨어졌었는데, 이제껏 태권도를 보면서 아쉬웠던 부분들을 이 영화가 다 충족시켜주었다. 보는 내내 굉장히 즐거웠다. 그리고 간간히 등장하는 무에타이의 수준도 여전했다. 

더 킥: B+

  하지만 사실 영화보다도 더 나를 즐겁게해줬던 것은 지자 야닌이라는 여배우였다.

 
  180도! 360도! 720도!를 넘나드는 화려한 돌려차기를 선보이는 나태주와 태미도 눈부셨지만, 그보다 더 먼저 그리고 더 확실히 나의 눈을 사로잡은 것은 바로 지자 야닌이었다. 출중한 외모는 물론이며 가녀린 이미지가 무색한 그녀의 액션은 그녀를 여자 토니쟈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을 정도였다.

  자연히 그녀의 필모그래피를 검색해보게 되었고, 그녀가 출연한 영화 두 편을 더 찾을 수 있었다.  바로 <라이징 피닉스>와 <초콜렛>이다. 아직 <초콜렛>은 보지 못했고, <라이징 피닉스>만 보았는데, 지극히 개인적으로는 만족스러웠지만 솔직히 추천해주기는 힘들다. 영어자막으로 영화를 보았는데, 자막이 없이도 영화를 보는데 아무 지장이 없을 정도로 스토리가 단조로웠고 정말 우직하게 액션 하나만 보여주었다. 영화의 플레이시간에서 액션장면이 차지하는 비중이 이 영화보다 더 높은 영화가 있을까하는 의문이 들 정도였다. 이것도 장점이라면 장점일 수 있겠다. 한 가지 장점을 더 꼽자면 이 영화에서는 흔히 보기 힘든 '카포에라'를 볼 수 있다는 정도가 되겠다. (게임에서나 보던 액션을 실사로 볼 수 있다니!!!)

라이징 피닉스: B-

  <더 킥>이라는 영화의 리뷰로 시작했지만, 지자 야닌을 빼놓을 수가 없다보니 이야기가 좀 정신이 없어졌다. 개인적인 바람은 많은 사람들이 지자 야닌의 매력을 느꼈으면.. 그리고 지쟈 야닌의 영화를 좀 더 많이 볼 수 있었으면 하는 것이다.

더 킥
감독 프라차야 핀카엡 (2010 / 한국,태국)
출연 조재현,예지원,나태주,태미
상세보기

레이징 피닉스
감독 라샤네 림트라쿨 (2009 / 태국)
출연 지자 야닌
상세보기

초콜렛
감독 프라차야 핀카엡 (2008 / 태국)
출연 지자 야닌
상세보기